'베비로즈 과대광고'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7.03 베비로즈 사태로 수익형 블로거에 대한 피해 확산 (9)


네이버 블로거 베비로즈의 깨끄미 관련 사건으로 블로고스피어가 들썩이고 있다. 베비로즈의 블로그에서 공동구매가 진행된 깨끄미라는 기구에서 과다한 오존이 발생했으며, 그로인한 피해가 보고되었고, 제품의 환불, 보상의 문제가 생겼다. 이 과정에서 그녀가 2억이 넘는 수익을 올렸으며, 해당 제품의 위험성이나 단점에 대해 단 한 번도 고지를 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베비로즈는 제품에 대한 특징을 제대로 이해하고 올바른 정보를 기재하지 않았다. 시험 성적서와 제품 인증서는 완전히 다른 것인데 그 두 가지 용어와 의미를 혼용함으로써 소비자에게 혼란을 가져왔다. 또한 문제가 될 수 있는 부분을 지적한 내용을 그저 자신의 글만 믿으라며 일관된 태도로 무시했고, 문제가 생긴 현재 제품을 구입한 사람들이 모여서 베비로즈를 고소하기 위한 카페가 개설되었다.  고소에 들어가고 베비로즈가 처벌을 받는다면 그것은 단 한가지 '허위, 과장 광고'에 해당한다. 그녀는 생산 및 판매 주체가 아니라 직접 광고글을 작성하고 제품의 홍보와 광고를 한 주체이기 때문이다.  

그러나 베비로즈가 잃는 것은 수수료나 제품 허위 과장 광고에 대한 범칙금이 다가 아니다. 베비로즈는 신뢰를 잃게 된다. 이미지가 실추되는 것이고 일명 파워블로거에게 있어서는 치명적인 것이다.

그러나 이 사태를 보면서 베비로즈를 비난하는 중에 블로거가 돈을 벌었다 라는 것 자체를 비난하고 나서는 사람들이 상당수이다.   많은 매체에서 베비로즈 사태를 기사화 하면서 무슨 한통속인 것 마냥 블로거들이 돈을 요구하고, 제품을 무료로 받아쓰고, 제조사나 홍보대행사에게 폭력적인 언사를 일삼고, 맛집에서 협박을 하는 등 블로거들의 행패가 당연한 듯이 덧붙이고 있다. 지극히 일부 그릇된 블로거들의 행태로 모든 수익형 블로거들을 욕 먹이고 있는 것이다.

베비로즈는 이 사태와 관련해서 도덕적, 윤리적인 잘못을 저질렀으며 자신의 양심을 저버리는 행동을 한 것으로 분명 보인다. 해당 제품에 어느 정도 문제가 있음을 인지했지만 그것을 무시했다는 점이 여러 부분 드러났다. 오존에 대한 문의, 과도한 냄새에 대한 문의 등을 무시하는 일관된 태도를 보였기 때문이다. 그러나 그녀가 돈을 번 것 자체를 비난하는 것은 지금 이 사태와는 관련이 없어보인다.

이 사태로 인해 수익형 블로거를 비난하는 무조건적인 기사들, 블로거의 글들이 다수 쏟아지고 있다.
  블로거가 돈을 번다, 라는 것 자체가 부정적인 것은 결코 아니다. 미국 전체 블로거의 5%가 블로그를 통한 연수익이 1억원 이상이라는 보고서도 있고 현재 한국에도 수많은 수익형 블로거들이 있다. 인터넷에서 '블로그 수익 창출'이라는 검색을 해 보면 수 없이 많은 글들이 뜬다. 글을 어떻게 포스팅 해야 하는지, 어떻게 관리 해야 하는지 등등. 다음 뷰 베스트에 관심없다 하면서 비밀글로 추천 달아달라고 하는 블로거들, 수익에 관심 없다면서 구글 애드센스 주렁주렁 달고 다음 뷰 애드 가입해놓은 웃기는 블로거들도 분명 있다.  다 수익에 관심있으니 달아놓고 가입한 것이다. 자신의 이야기를 하고 소통을 하기 위해 수익이라는 것에 전혀 관심이 없는 블로거들도 있는 반면 이왕이면 수익도 얻고 싶다는 블로거가 있는 것은 지극히 당연하다.  블로그를 통해서 재화의 가치를 얻던, 명예의 가치를 얻던 선택하고 노력하는 자의 몫이다. 어떤 위치에 있던 옳다, 그르다의 문제가 아닌 것이다.

블로거가 수익을 창출하기 위해 노력하는 것은 전혀 나쁜 일이 아니다. 오히려 얼마간의 대가가 주어진다면 그야말로 모티베이션이 되는 것이고 더 즐거운 블로깅을 할 수 있는 것이다. 최소 인터넷 사용비라도 나오면 좋은 것 아니겠는가. 그럼 과연 블로거로서 수입은 얼마까지가 적당한가? 왜 거기에 한계가 있어야하는지 의문이다. 직장인에게 연봉에 한계가 주워지지 않듯이 수익형 블로거에게 그 수익의 한계가 주워질 필요는 없다. 단, 도덕적, 윤리적, 법적 문제가 없다는 조건하에서이다.

한 달에 블로그를 통해 100만원을 버는 것은 우러러 존경할 일이고, 2억을 벌었다면 비난할 일인가?
베비로즈가 2억을 벌었건 10억을 벌었건 사기를 친 것이 아니라면, 이런 식의 문제를 일으키지 않았다면 수익형 블로거의 대표적인 사례로 롤모델이 될 수 있는 부분이다. 그게 아니니까 문제인 것이다. 과장했고, 올바른 정보를 유포하지 않았으며, 관련 정보를 무시한 대가이고 자신의 위치를 악용해서 만들어낸 부당한 수익이기에 문제가 된 것이다.

베비로즈 사태로, 일부 블로거의 비도덕적 행위로 인해 전체 블로거를 싸잡아 비난하는 일도, 자신이 수익형 블로거가 아니라고 해서 모든 수익형 블로거가 도덕적으로 문제가 있는 것으로 오해해서는 안 될 일이다. 정당한 자격을 가지고 제대로 된 비평을 하고, 옳바른 리뷰를 하는 등 블로거의 새로운 영역을 개척하고 곤고히 다져가고 있는 모든 리뷰 블로거들이 비난받아서도 안 될 것이고, 정당한 절차를 통해 원고료나 체험료를 지불받고 해당 작업을 진행하는 리뷰어들이 마치 도덕적으로 문제가 있는 것처럼 확대해석되어서도 안될 일이다.

블로그에서 직접적인 수익을 얻고, 블로그를 기반으로 수익을 창출하는 것 모두 블로거의 세계, 블로그의 세계를 넓게 하는 행위이다. 도덕적, 윤리적, 법적 문제가 없다면 블로거가 수익을 얻는 것은 많은 블로거에게 롤모델이 될 수 있는 중요한 행위이다.  수백만원 하는 제품을 받고 리뷰를 하건, 돈을 받고 식당에서 리뷰를 하던, 자신이 할 말 다하고 리뷰 대상의 장단점을 고스란히 논할 수 있다면 전혀 문제될 게 없다.  받을 것 다 받고 허위 과장 광고에 일조한다면 그야말로 썩은 블로거가 되는 것이니까 그것은 당연지사 비난받고 처벌받을 일이다.


베비로즈 사태로 인해 수 많은 수익형 블로거들, 수익을 내려는 블로거들, 또 제품을 협찬든 보수를 받든 제대로된 리뷰를 진행하는 제대로된 리뷰블로거들, 블로그를 통해 사업을 기획하고 계획하고 진행하고 있는 열과 성을 다하는 블로거들이 쓸데없는 피해를 보지 않기를 바라는 마음이다.


Posted by 네오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수익형 블로거로써 안타까울 따름이네요...ㅜㅜ
    저 역시 다른분들이 피해를 보지 않앗으면 하는 마음입니다..ㅜㅜ

    2011.07.03 16:0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언젠가는 한번 터질일이긴 했죠.
    파워블로거 이야기와 맛집블로거 관련 이슈가 요즘 많아져서 가슴이 아픕니다. ㅠ.ㅜ

    2011.07.03 16:13 [ ADDR : EDIT/ DEL : REPLY ]
    • 극소수의 불량 블로거들 때문에 다수의 블로거들에게 불신임의 멍에가 씌워진게 안타까울 따름입니다.

      2011.07.06 21:28 신고 [ ADDR : EDIT/ DEL ]
  3. 완전 공감하고 갑니다....

    2011.07.03 16: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윤리의식 도덕성이 블로그에 중요할 듯 합니다.
    지적하신 대로 수익형 블로그 전체가 매도되서는 안되겠지요.
    포털의 문제나 언론의 문제를 보면 추악하기 그지 없는데요.

    2011.07.03 17: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저도 이거 기사로 봤었는데 음..언젠가 터질 문제라고는 생각했어요;;

    2011.07.03 17: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정말 걱정되는 부분이네요,,,,
    뉴스를 한번타면 영향력이 꽤 심할텐데,,

    2011.07.03 20: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그니깐요. 저 역시 전문 수익형 블로거는 아니지만 수익에 아주 관심이 없지도 않습니다.
    아니 관심이 꾀 많습니다. 말씀하신대로 그래서 구글 광고도 달고 다음 애드도 달아 놓았습니다.
    제가 아는 대부분의 블로거분들은 정말 정직하고 열정적으로 운영하십니다.
    정말 많은 블로거들이 함께 매도되는 것 같아 기분이 언짢더라구요.
    하지만....어찌 보면 저 분들은 언젠가 터질게 터졌다는 생각이 듭니다. 쿠쿠양님 말씀 처럼여...

    2011.07.04 00: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